7차 촛불집회, 그리고 전순옥 의원에 대한 어버이연합의 난동

Posted by 자발적한량
2013.08.14 18:51 내가 밟고 있는 땅/우리가 살아가는 세상

철없는 '어버이연합', 언제 철 드시려나

로그인이 필요없는 추천 !

이 글에 동감하시거나 도움이 되셨다면 버튼 클릭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사진:노컷뉴스


오늘 저녁 7시에 서울광장에서는 '국정원 대선 개입 규탄 7차 국민촛불대회'가 개최됩니다. 국정원 대선개입에 대한 진상을 규명할 것을 촉구하며 시작된 촛불집회는 지난 6차 집회 때 3만여 명(경찰 추산 2만 명)이 참여했는데요. 그동안 국정조사가 계속하여 파행으로 치닫으며 국민들의 분노감이 점점 더 커지고 있기 때문에 제대로 진상 규명이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불길은 더욱 거세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오늘 원세훈 전 국정원장과 김용판 전 서울경찰청장의 동행명령서 발부가 결정되어 16일에 청문회가 다시 열릴 것이라니 지켜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예전의 촛불집회와 달라진 것이 있다면 보수 성향 시민단체에서도 촛불집회에 대응하여 '맞불집회'가 열린다는 점입니다. 촛불집회가 열리는 시간인 저녁 7시에 서울역 광장에서는 애국단체총연합회가 '종북세력 척결 8·15 국민대회'를 엽니다. 종북세력은 분명 척결되어야 하는 대상이지요. 그런데 국정원의 정치개입을 수사하는 것과 종북세력 척결이 '맞불'의 대상이 될만한 것인지 의아하긴 합니다. 뭐, 색깔론이 아니면 팥 없는 찐빵인 이들이니 그러한 사정은 이해해 줘야 하나 싶습니다.


한편, 장외투쟁을 선언한 민주당은 서울광장에 국민운동본부 천막 사무실을 설치했는데요. 보수단체를 자처하는 어버이연합의 깽판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여기서 어버이연합이 보수단체를 자처한다고 표현한 것은, 이들을 표현하기에는 보수단체라는 표현보다 점점 설 자리를 잃어가는 소외감을 억누르고 나이를 먹고 자신의 처지에서 찾아오는 존재감 상실을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표출해내는 노인단체라는 판단 때문입니다.


사진:전순옥 의원 블로그


지난 13일 오후 어버이연합 소속인 노인 3명이 국정원 개혁을 촉구하는 유인물을 시민들에게 나눠주고 있던 민주당 전순옥 의원을 폭행합니다. 전순옥 의원은 1970년 근로기준법 준수를 요구하며 분신한 故 전태일 열사의 동생으로 알려져 있죠. 이들은 전 의원과 비서관을 밀쳐 넘어뜨렸습니다. "주변에서 어버이연합 집회를 마치고 지나가던 중, 전 의원이 마음에 들지 않았다"고 폭행 이유를 밝혔죠.


로그인이 필요없는 추천 !

이 글에 동감하시거나 도움이 되셨다면 버튼 클릭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이 사건에 대한 보수 언론의 태도가 무척이나 가관입니다. 2009년 당시 전여옥 전 의원이 폭행을 당한 사건이 있었습니다. 이에 대해 전여옥 전 의원 측은 '전치 8주의 상해'를 주장했고, 폭행을 한 민가협 측은 '멱살을 잡았을 뿐'이라고 주장했죠. 재판 결과 가해자들에게는 집행유예가 선고되었습니다. 당시 이에 대해 조중동에서는 '국회의원이 국회서 집단폭행당해', '전여옥 의원 국회 안에서 피습', '"네가 뭔데, 너 같은 X은 눈을 뽑아버려야 돼"', '[사설] 국회의원 폭행은 민주주의에 대한 테러'와 같은 자극적인 제목으로 도배를 했었습니다. 



하지만 현재 중앙일보와 동아일보에서는 전순옥 의원 폭행 사건에 대한 기사조차 나오지 않았습니다. '민족정론지'를 자처하는 조선일보에서 사회면에 구색 갖추기용 기사를 싣어두었군요. 자기네 신문을 봐주는 어버이연합 회원들이 가해자 측인지라 그런 것인가 의심의 눈초리를 보내봅니다. 하여간 사건 발생 4시간 만에 50여명을 동원한 특별수사본부까지 꾸려지고 저녁 메인뉴스를 비롯한 모든 언론에 대서특필이 됐던 전여옥 의원 때와는 사뭇 다른 분위기를 보며 몇년 전 촛불집회에서 외쳐졌던 구호인 '조중동은 쓰레기'가 떠오르게끔 하네요.


사진:노컷뉴스


넘어진 전순옥 의원은 어지러움과 메스꺼움을 호소해 강북삼성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는데요. 어버이연합 회원들의 만행은 늙은 노인네들이 완력으로 여성 의원을 폭행을 한 것으로도 모자라 막말로까지 이어졌습니다. 오늘 오후 민주당 천막 사무실 맞은 편에서 집회를 갖은 어버이연합은 '전순옥 의원이 헐리우드 액션을 보이고 있다'고 주장했는데요. 


어지러움과 메스꺼움을 호소했다는 보도를 접한 이들은 전 의원을 향해 "속이 메스꺼우면 임신한 거다. 전순옥씨가 임신했나?"라며 "병원에 병문안 가겠다. 얼마나 아프고 입덧하는지 구경가겠다"고 비아냥거리고 있습니다. 또한 "민주당 X새끼들은 인간도 아니다"고 욕도 서슴치 않으며, "민주주의를 촛불 들고 하려면 북한에 가서 해야 한다"고 촛불집회를 비난했습니다. 



이들은 매일 오후 3~4시에 모여 이렇게 막말과 욕설을 쏟아내는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70세 노인이 밀어봤자 얼마나 힘이 있겠느냐"고 주장하셨다던데, 70세 노인들이 어디서 힘이 나서 뜨거운 햇볕을 받으며 나와서 막말과 욕설을 쏟아내는지 되묻고 싶네요. 여성의원을 밀쳐 넘어뜨린 것으로도 모자라서 사과할 생각은 안하고 비아냥거리며 성적 수치심을 받을 수도 있는 망언들을 쏟아내는 모습을 보면 나잇값도 제대로 못하면서 어디서 감히 '어버이'라는 단어를 사용하는지 눈살이 찌푸려집니다. 빠른 시일 내에 우리네 '어버이'들께서 철이 좀 드셨으면 합니다. 시위하다가 행여나 속이 메스껍지 않도록 조심하시구요...임신이실 수도 있으니깐...


로그인이 필요없는 추천 !

이 글에 동감하시거나 도움이 되셨다면 버튼 클릭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 연잎톡끼
    • 2013.08.23 00:21 신고
    헉 이런일이 있었군요....어르신들이 저런것을 직접 만드실 일은 없고 젊은사람들이 도와주나봐요~~~본인들이 옳다고 믿는것을 비판하고 싶지는 않지만 너무 억지부리시는거 보면 참 화가 나네요~그리고 국정원사건 진실규명과 대선개입이 종북과 무슨상관이랍니까~촛불집회나가 있는 사람중에 한사람이라고 본인들에게 막말해주길 바래서 싸움이라도 만들고 싶은가봐요~그래서 평화적 집회를 폭력시위로 만들어 이제 그만하게 만들고 싶은건가봐요~어르신들 그 대상을 잘못 고르셨네요
    • 나이처먹었으면 나이값을좀해라
    • 2016.12.05 08:07 신고
    니들 손자 손녀들이 보고 배운다 병신새끼들아
    나한테 딱 걸렸으면 뒈지게맞고 대여섯대 맞았을텐데 제수좋은줄알고 영감탱이들아
    니들같은것들은 나이대접해줄필요성을 못느끼는 나니까
    너같은것들때문에 우리나라가 이렇게 썩어빠질대로 썩어버렸으니 니들도 언젠가 역사에 단죄를 톡톡히 받을것이다 니들뒈지면 끝이라고 생각하고 이짓하겠지 웃기지마 죽어 혼이되서도 그벌은 다받게 되있으니까
    혼이없으면 자식, 손주, 후손이 결국엔 전부다받을거다
    많은 사람들이 그렇게 기도하고 갈망할테니 개새끼들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