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 댓글 사건' 김용판 무죄 판결한 이범균 판사는 누구?

Posted by 자발적한량
2014.02.07 04:32 이것이 나의 인생/스타데일리뉴스

본 기사는 스타데일리뉴스에 송고되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 바로가기

버튼 클릭을 해주시면 더욱 좋은 기사로 여러분을 맞이하겠습니다!



'국정원 댓글 사건' 김용판 무죄 판결한 이범균 판사는 누구?

원세훈 전 국정원장 재판도 맡고 있어 재판 결과 주목

2014년 02월 07일 (금) 04:29:01


▲ 이범균 부장판사


[스타데일리뉴스=이태준 기자]'국정원 수사 은폐'와 관련하여 김용판 전 서울지방경찰청장(56)에게 무죄를 선고한 이범균 부장판사에게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범균 서울중앙지법 형사21부 부장판사(50·사법연수원 21기)는 서울대 사법학과를 졸업한 뒤 대법원 재판연구관, 창원지법 진주지원 부장판사, 수원지법 여주지원장 등을 거쳤다.


이 부장판사는 2008년 선거기간 중 허위사실을 공포한 혐의로 기소됐던 최구식 한나라당 의원에 대해 "상대 후보가 조례안을 한 건도 발의하지 않았다고 말한 연설 내용은 허위사실로 보기 어렵다"며 무죄를 선고했고, 2012년 총선 당시 서울 성북갑에 출마한 정태근 새누리당 전 의원을 비방한 혐의로 기소된 김문수 서울시의원에게 벌금 500만원을 선고한 바 있다.


또한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는 문자메시지를 대량 발송한 혐의로 기소된 박 대통령의 대선캠프 팀장 길모씨의 재판에서는 벌금 500만원을 선고하기도 했다.


이범균 부장판사에게 관심이 모아지는 것은 그가 원세훈(63) 전 국정원장의 대선 개입 의혹 사건도 재판 중이기 때문이다.


당초 이 부장판사는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 대한 재판을 2월 중에 선고하려 했지만, 검찰이 트위터 글 78만건을 추가 기소하여 재판 진행이 지연된 관계로 김 전 청장과 함께 선고하지 못했다.


이 부장판사는 원 전 원장에게 1심에서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했다.


버튼 클릭을 해주시면 더욱 좋은 기사로 여러분을 맞이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앞선 검사이동 정황이 남의 일처럼 보이지 않았겠지요... 윤석열등의 검사처럼 될 지도 모른다는 위기감... 권력에 대한 공포...
    - 핸들을 돌려, 권력의 내시가 될 길을 선택...
  2. 지난대선
    부정선거
    총 책임자
    이명박을
    특검합시다
    .
    지난정부
    4 대강 22 조 비리가 있었네 없었네 하는데
    그 총 책임자
    이명박을
    특검합시다.
    • 이범균 개새끼
    • 2015.07.16 21:50 신고
    이범균 판사는 기회주의자입니다.
    국정원법은 위반이고, 공직자선거법은 위법이 아니다 라는 불일치가 그것을 증명합니다.

    그리고 실형은 실제로 득하는 것이 없습니다. 뒤에 '집행유예'가 붙었거든요.

    즉, 실형 때리고 집행유예로 면죄부를 준 것입니다. 완벽한 기회주의자입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