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의원 경남도지사 출마 강행, 드루킹 사건 깔만큼 다 까보자!

Posted by 자발적한량
2018.04.20 05:15 내가 밟고 있는 땅/우리가 살아가는 세상

영상을 통해 해당 포스트를 요약해서 보실 수 있습니다.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김경수 의원은 오늘(19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경남지사에 출마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다음은 김경수 의원의 출마 입장문 전문입니다.


저는 오늘 경남도지사 선거에 출마를 선언하면서 정쟁 중단을 위한 신속한 수사를 촉구하고 필요하다면 특검을 포함한 어떤 조사에도 당당하게 응하겠습니다.


저는 오늘 오전 예정되어 있던 경남도지사 출마 선언을 취소하고 서울로 왔습니다. 많은 분들과 상의했습니다.


이유는 단 하나, 한시가 급한 국정과 위기에 처한 경남을 더 이상 저와 연관된 무책임한 정치공방과 정쟁의 늪에 그대로 내버려둘 수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경남의 현실을 도외시한 채 정치공세로 날을 지새는 일부 야당의 모습을 보면서 이 구렁텅이 속에서 경남의 변화와 미래를 얘기한들 무슨 소용이 있겠나 싶었습니다.


더구나 심각한 청년 실업문제 해결을 위한 추경예산안조차 발목이 잡힌 채 정치공방으로 허송세월하는 국회를 보면서 이대로는 안 되겠다 싶었습니다.


저는 오늘 정쟁 중단을 위한 신속한 수사를 촉구하고 필요하다면 특검을 포함한 어떤 조사에도 당당하게 응하도록 하겠습니다. 야당과 언론에서 제기하는 모든 의혹에 대해 남김없이 조사해 주시기 바랍니다.


대신 하루빨리 국회를 정상화시켜주십시오. 국민의 삶과 청년 일자리를 더 이상 정쟁의 볼모로 삼지는 말아주십시오. 터무니 없는 정치공세도 즉각 중단해 주십시오.


경남도민 여러분, 오늘 예정되었던 출마선언을 취소하는 바람에 많은 분들에게 혼선을 드렸습니다. 송구합니다.


그렇지만 경남을 지금과 같은 정쟁의 바다에 빠뜨려둔 채로 저 혼자 선거에 출마하겠다고 나서는 것은 경남도민에 대한 도리가 아니라고 생각했습니다. 신속한 수사를 통해 정쟁을 하루속히 매듭짓고 이제는 위기에 빠진 경남을 살리기 위해 함께 힘을 모아야 할 때입니다.


저는 이 시간부터 당당하게 선거에 임하겠습니다. 바로 다시 경남으로 가 한 치의 흔들림도 없이 선거를 치러나가겠습니다. 이번 지방선거는 경남이 과거로 돌아갈 것인지, 아니면 미래로 힘차게 나아갈 것인지를 결정 짓는 중요한 선거입니다.


몰락하는 보수가 아니라 경남도민의 삶을 살려야 합니다. 침체의 늪에 빠진 경남 경제를 다시 일으켜 세워야 합니다.


조선업 위기로 인해 실업으로 내몰린 노동자와 그 가족들의 고통을 외면한 채 정쟁이 웬말입니까? 몇 년째 0%대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는 경남 경제, 이제는 획기적이고 과감한 변화가 필요합니다.


이번 선거는 누가 그런 변화를 만들어낼 수 있는지, 누가 경남의 새로운 미래를 이끌어낼 수 있는지를 선택하는 선거입니다.


경남을 바꾸겠습니다. 세상을 함께 바꾸어 가겠습니다. 경남도민과 함께 우리 아이들에게 물려줄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가겠습니다.



이번 김경수 의원의 출마 결정은 다분히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 차원의 결정입니다. 사실 어젯밤까지만 해도 김경수 의원은 이번 드루킹 사건이 정치 쟁점이 되는데 부담이 컸으며, 특히 남북정상회담을 앞두고 국정 운영에 지장이 되는 것 아니냐는 심적 부담으로 불출마 카드를 만지작거리고 있었습니다. 오늘 오전 10시30분에도 경남도청 서부청사 앞 광장에서 경남지사 출마 기자회견이 예정되어 있었지만 갑작스레 일정을 취소했고, 이미 한 차례 미뤄진 출마 선언이 또 다시 연기되자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 등은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 혐의와 의혹을 사실상 인정한 것"이라며 공세를 퍼부었죠,



하지만 민주당에서는 이번에 김경수 의원이 불출마를 하게 되면 개인 거취 뿐 아니라 이번 6·13 지방선거에서 부산·울산·경남 등 낙동강 벨트 공략에 심각한 문제가 있다고 판단, 김경수 의원 본인이 떳떳하다면 출마하는 것으로 김 의원을 설득했습니다. 일단 민주당 지지자인 저로서는 김경수 의원이 출마 선언을 하면서까지 자신의 결백을 주장한 것에 대해 믿어보려고 합니다.




김경수 의원은 출마 선언을 통해 자신에 대해 야당과 언론이 제기한 모든 의혹을 조사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또한 자유한국당 역시 민주당이 특검을 반대할 이유가 없어졌다며 드루킹 사건을 특검에 맡기자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청와대에서는 검경의 수사가 우선이란 입장을 보였고, 민주당 역시 특검을 받으면 정쟁이 더 격화될 수 있다며 특검엔 선을 긋고 있죠.



사실 전 김경수 의원이 저렇게 결백을 주장하는 만큼 특검을 해도 문제될 것이 없고, 오히려 특검을 통해 말끔히 시시비비를 가리자는 생각이 큽니다. 하지만 정치적 관점에서는 이를 통해 얼마 남지 않은 지방선거에서 특검을 이용하려는 자유당의 노림수에 놀아나는 셈이 될 수도 있겠죠. 일단은 경찰과 검찰의 수사를 지켜보려고 합니다.



아직까지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에 대해 명확한 정의를 내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야당의 주장대로 국정원 댓글조작 사건에 비견될, 혹은 이보다 더한 사건이라는 주장에 대해서만 개뼉다구 같은 소리하고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을 뿐, 앞으로 진행될 수사를 지켜볼 생각입니다. 만에 하나라도 민주당이 이번 사건과 밀접하게 연관을 맺고 있다면 그에 상응하는 대가를 치러야 할 것입니다. 하지만 아직 밝혀지지 않은 사안에 대해서 더이상 논하고 싶진 않습니다. 그저 민주주의를 농락하려고 한 세력에 대해서는 그 누가 됐든 가벼이 여기지 않겠다는 생각만을 견지하고 있을 뿐입니다.


유튜브에서 만나는 토털로그 TV 보기

블로그보다 더 다양한 컨텐츠를 여러분께 전해드립니다.

오늘의 키워드

#김경수 의원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 #자유한국당 #경남도지사 #더불어민주당 #정치


글의 내용이 유익하시다고 생각하시면

아래 ♡를 눌러주세요. 로그인이 필요없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