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곡역맛집 역곡참치 다다미참치, 가성비 갑오브갑 점심특선!

Posted by 자발적한량
2016.11.20 22:07 맛있는 내음새/경기

※ 포스팅 중 작은 사진을 클릭하시면 확대됩니다.

오늘 소개할 집은 1호선 역곡역에 위치한 다다미 참치. 리뷰를 시작하게 전 미리 말씀드리자면, 점심식사를 한 뒤에 "사장님, 점심장사를 안하시는 게 더 이윤이 남지 않으세요?"라고 물어보는 집입니다. 그 이유는 차차 보시죠.

인천에서의 강의를 마치고 도착했습니다. 깔끔하게 세팅되어 있는 예약석. 

신고 온 신발은 옆에 신발장에 넣어두고 슬리퍼로 갈아신으시면 좀 더 가볍게 식사를 하실 수 있습니다.

메뉴판입니다. 제가 오늘 소개할 코스는 점심특선에 있는 특정식. 오후 4시에 오픈하는 일요일을 제외하고 월요일부터 토요일 오후4시까지 이용할 수 있는 코스입니다. 개인적으로 전 묻지도 따지지도 말고 특정식으로 주문하시라고 강력하게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사과드레싱을 곁들인 샐러드와 참치죽, 미소장국. 뭐 스탠더드한 시작입니다. 가볍게 속 좀 풀어주고요.

해산물 맛보라고 소라숙회가 한 접시 등장합니다. 

또 이렇게 소라가 나오면 술을 주문하고 싶지만...점심이니까...꾹 참아야죠. 오늘은 식사만! 

눈 여겨보실 부분은 무채. 갱이라고들 부르죠. 일반적으로 왕창 구입해서 쓰는 무채가 아니라 회랑 같이 먹어도 될만큼 매우 후레쉬한 상태...

깨알같은 디테일은 여기서 멈추지 않습니다. 생와사비를 이렇게 나뭇잎 모양으로 만들어서 줍니다. 간장은 사시미간장을 아예 통째로 놓아두었습니다. 

무순, 묵은지 등 곁들여 먹을 수 있게 준비되어 있구요.

자, 메인이라고 할 수 있는 참치가 등장했습니다. 드라이아이스를 깔아둬서 멋진 분위기 연출해주는 센스 또한 돋보입니다. 

언제나 사랑하는 황새치 뱃살(메카도로)! 고소한 맛은 메카도로가 책임져 줍니다.

빛을 잘못 받아서 약간 번들거리게 나왔지만, 눈다랑어 뱃살입니다. 참다랑어 뱃살과 비교할 순 없지만 눈다랑어 뱃살 역시 무난하게 사랑받는 부위죠.

눈다랑어 속살. 기름기가 없고 힘줄도 없어 담백하고 부드럽습니다. 

요번엔 눈다랑어 머릿살. 그 중에서도 눈살 혹은 눈언저리살입니다. 어두육미라는 말이 괜히 있는 것이 아니죠. 양이 얼마 나오지 않기 때문에 꽤나 고급으로 쳐주는 부위.

이렇듯 참치 전체가 황새치 뱃살과 눈다랑어 뱃살, 머릿살, 속살 등으로만 이루어져 있습니다. 저가의 새치류들이 아니라는 사실. 1인당 2만원의 점심특선에 매우 훌륭한 퀄리티를 뽑아주고 있습니다.

김에도 싸먹어 보고..묵은지와도 먹어보고...매번 느끼는 거지만 묵은지와 참치의 조합이 은근히 괜찮단 말이죠.

스시도 1인당 3피스씩 등장했습니다. 황새치 뱃살, 눈다랑어 뱃살, 속살로 이루어져 있군요.

고소한 황새치 뱃살 초밥을 간장에 살짝 찍어서 한 입에 쏙! 크으 맛있습니다.

벽에 붙어있던 추가메뉴. 콕 찝어서 '나는 이 부위가 먹고 싶다'는 분들을 위한 메뉴 선택형이군요. 참다랑어 배꼽살과 가마살...역시 가격이 ㅎㄷㄷ합니다..ㅎㅎ 이에 비해 황새치 뱃살은 상당히 가격이 착한 편이죠. 역시 가성비 넘치는 부위입니다.

자, 계속해서 음식은 이어집니다. 이번에는 참치 조림입니다. 고추로 알싸한 맛이 살살 감돌아서 느끼하지 않게 잡아주었습니다.

여기서부턴 특정식과 정식의 차이를 느끼게 해주는 메뉴들입니다. '참치집에서 갑자기?' 싶으시겠죠. 네, 맞습니다. 등갈비입니다.

등갈비 맛 상당히 훌륭합니다. 등갈비만 단품 메뉴 따로 뽑았으면 좋겠다..싶을만큼요. 뼈만 남기고 슥삭 발라먹었습니다.

멸치조림과 양념된 무채가 세팅되구요.

양념게장이 등장합니다. 인위적인 양념 맛이 아니라 깔끔하게 떨어지는 양념이 인상적.

크기가 크진 않습니다만 안에 살이 꽉꽉 들어찼습니다. 코스 가짓 수 채우려고 집어넣은 게 아니라 이거 괜찮다...싶은 느낌이 들게 만드는 양념게장.

특정식의 차별화는 하나 더 남았습니다. 바로 이 해물짬뽕탕.

맛은 일식집에서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매운탕 맛을 생각하시면 되는데요. 거기에다가 홍합, 새우, 오징어, 조개, 소라 등의 해물을 더 넣은 관계로 매운탕보다 좀 더 시원한 국물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해물짬뽕탕이 나오면서 함께 등장한 알밥. 자극적이지 않게 적절히 간이 밴 것이 해물짬뽕탕과 조화가 좋습니다.

아이고... 아직도 끝이 아니라니... 새우튀김도 등장하는군요. 바삭바삭 얇게 입혀진 튀김옷!

이쯤되면 내가 제대로 시킨 것이 맞는지, 혹은 가격을 착각한 것이 아닌지 헷갈리게 됩니다. 회덮밥이 등장합니다. 그릇의 크기는 옆에 있는 밥공기와 비교해보시면 가늠이 되실 겁니다. 그릇 한 가득 참치와 알밥, 김, 각종 야채가 들어있습니다.

아까 알밥이 나온 것 만으로도 충분한데... 일반적으로 일식집에서 1만원 정도에 맛볼 수 있는 회덮밥이 그냥 떡하니 등장하니 가격표를 다시 보게 될 수 밖에요. 결국 죄송하지만 그릇을 비우지 못하고 남기고 말았습니다.

마지막 후식으로 귤까지 디저트로 주시는 센스. 이걸로 정말 마무리입니다.

리뷰를 시작하면서 사장님께 "점심장사를 안하시는 게 더 이윤이 남지 않으세요?"라고 물어봤다는 말부터, 묻지도 따지지도 말고 무조건 특정식을 주문하라고 언급했던 것 기억하시죠? 여기까지의 코스가 '단돈' 2만원이라는 것. 제가 보기엔 최소한 3만원, 아니 35,000원 정도는 받으셔야 할 것 같은데요. 토요일 점심까지도 이 가격 그대로 점심식사를 할 수 있다는 점까지 더욱 놀랍습니다. 이 정도면 고민할 필요없이 역곡역에서 점심식사 드실 때 다다미참치의 특정식을 선택해야 하지 않을까요? 정말 다다미참치의 점심 코스는 갑도 아니고 갑오브갑입니다. 이상, 다다미참치였습니다!

▣ 다다미참치 

☞주소

경기도 부천시 부광로8번길 23 2층 (경기도 부천치 괴안동 115-1 2층)

☞전화번호

032-345-8500

☞영업시간

 OPEN 12:00 (일요일 16:00) CLOSE 04:00

☞주차

2시간

☞와이파이

가능

☞주관적 점수

가격  위치  서비스   맛 ★☆

총점

 

오늘의 키워드

#다다미참치 #역곡역맛집 #역곡참치 #일식 #역곡역 일식 #역곡역 참치집 #부천참치맛집


토털로그의 식당 리뷰 [맛있는내음새]는 제가 느낀 그 맛 그 느낌 그대로, 솔직함을 보증합니다.


글의 내용이 유익하시다고 생각하시면

아래 ♡를 눌러주세요. 로그인이 필요없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부천시 괴안동 115-1 | 다다미참치
도움말 Daum 지도
  1. 와 잘봤습니다 맛집리뷰 갑이십니다 ㅎㅎㅎㅎ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