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십리 고기집 소나무, 한우 소갈비살과 마블링 가득 살치살 실화냐;;

Posted by 자발적한량
2018.04.19 04:59 맛있는 내음새/서울/강북


왕십리 고기집 / 왕십리역 고깃집 소나무 이야기, 지금부터 시작합니다.



요새 취업 준비로 인해 한참 고생하고 있는 친구를 위로하고자 방문한 왕십리 고기집 소나무. 왕십리역에서 도보로 5분 정도? 제가 걸음이 좀 빠른 편이니 넉넉히 10분이면 도착합니다. 



식신로드에 소개됐던 것을 비롯해 꽤나 이름이 알려진 터라 도착하고선 잠시 웨이팅을 했습니다. 안에서 먹고 있는 사람들을 보면서 부러움에 츄릅..ㅋㅋㅋ 들어갔을 땐 만석이라 내부 사진을 못 찍었고, 나오기 직전에 찍어서 올렸네요. 



소나무의 특이한 점 하나는 사장님이 영업 시간 내내 이렇게 짝갈비를 손질하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는 점. 들어갔을 때도 계속 손질 중이시더니 손님들이 다 빠지기 직전까지 계속 손질을 하시더군요. 손질 후 무게를 재서 바로바로 나갑니다.



소나무의 메뉴판. 이날 소갈비살을 비롯해 안창살도 맛을 보려고 했는데 아쉽게도 안창살은 다 떨어져서 먹지 못했습니다. 한정판매의 위엄. 소갈비살은 소금과 양념으로 나뉩니다. 아무래도 양념되지 않은 걸 먼저 먹는 것이 더 좋겠죠?



주문하자마자 깔린 밑반찬들. 상추는 쌈을 싸먹기보단 샐러드처럼 먹습니다. 근데 그 타이밍에 옆 테이블에서 있던 여자 손님 한 분이 직원 분께 "저기 말씀 조금만 길게 해주시면 안되요? 목소리가 너무 듣기 좋아서요..." ㅋㅋㅋㅋㅋ 그나저나, 소금이 핑크빛이 나네요. 백년초 소금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소나무의 매력 포인트. 한우 선지해장국이 무제한으로 제공됩니다. 무제한으로 제공된다고 해서 퀄리티가 떨어지느냐, 절대 아닙니다. 그냥 판매해도 제 값주고 먹을 퀄리티인데 이렇게 기본 제공되니 완전 땡큐죠. 



왕십리 고기집 / 왕십리역 고깃집 소나무



자리에 숯이 준비됩니다. 화력이 상당해 보이는데요.



소금구이 준비 중이신 사장님. 우리 테이블로 오는 것이려나...



소갈비살 2인분이 나왔습니다. 소고기 부위를 아시는 분들이라면 '어라 왜 소갈비살을 주문했는데 살치살이 나와?' 하실 텐데요. 소나무에서는 소갈비살을 주문하면 기본적으로 생갈비살, 꽃갈비살, 살치살이 골고루 나오게 됩니다. 



나왔으니 바로바로 구워야죠. 고기 굽는 팁은, 절대 고기를 여러 점 혹은 한 판 다 올리지 말라는 것. 화력이 엄청 강해서 정말 눈 깜박할 사이에 익습니다. 여러 점 올리면 뒤집는 사이 싹 다 익어버릴 거예요. 특히 술을 드시는 분들이라면, 한 점씩 먹을 만큼만 구워드시는 것이 가장 맛있게 드실 수 있는 방법입니다. 마치 개인화로에 굽는 듯이요.



한우는 소금 하나면 충분하죠. 와... 정말 먹자마자 감탄이 안나올래야 안나올 수가 없습니다.



어마무시한 마블링을 뽐내던 살치살. 몇 초 보고 있다가 뒤집어서 몇 초 또 보고선 그대로 먹으면 땡. 순식간입니다.



살치살은 먹다가 너무 부드러워서 혀를 씹어버릴 수도 있겠다는 걱정이 들었습니다. 딱히 씹을 것도 없이 사르르 녹아버렸어요.



이번엔 살치살과 갈비살을 한꺼번에 구워봅니다.



아... 진짜 뭐랄까요... 돈 많이 벌어야 하는 이유를 느끼게 해주는 맛이랄까요. 한 점 한 점 먹을 때마다 자꾸만 행복해지는 것을 느낍니다.



전 먹지 않지만 친구는 또 마늘을 먹어야 하니까.



마늘을 곁들여서도 먹어보고, 상추 절임과 함께 먹어도 봅니다. 하지만 역시 그냥 소금만 살짝 찍어서 낼름 먹는 것이 제일 맛있습니다. 오히려 한우 맛 느끼는 데 방해가 될 뿐...



왕십리 고기집 / 왕십리역 고깃집 소나무



그렇게 소금구이를 해치우고서 이번엔 양념 2인분을 주문해봅니다. 사장님께서 국자로 양념을 뜨는 걸 보니 저희 양념구이 차례군요.



양념 2인분 등장!



이번에도 역시 갈비살과 살치살이 섞여서 나옵니다. 뭔가 살치살 비율이 높은 것 같은데... 저야 좋지요...ㅎㅎ



고기를 굽기 전에 친구랑 잠시 나가서 담배를 피우고 왔는데, 뭔가 달라진 느낌이 들어서 보니 그 사이 선지국을 다시 데워서 내주셨더군요. 사장님 바로 앞에 앉아 있어서 그런가... 센스 짱...



모른 척 그냥 계속 짝갈비 손질 중이신 사장님.



양념구이의 매력은 소금구이와 또 다릅니다. 달달한 양념이 배어 들어서 고기의 진한 맛과 함께 어우러져 완벽한 콜라보를 이루는데요.



고기 윗면에 육즙이 땀처럼 송글송글 맺힐 때 얼른 뒤집어 주면 땡! 전 소금구이를 택했고, 친구는 양념구이를 택했습니다. 1:1로 무승부. 하지만 제가 보기엔 소금, 양념 둘 다 반드시 맛보셔야 할 듯 합니다. 



슬슬 고기를 다 먹어가고 있는데, 파일애플 파는 분이 들어와서 5천원 어치 구입. 후식도 할겸 술안주도 할겸. 전 이렇게 파는 파인애플 좋더라구요.


왕십리 고기집 / 왕십리역 고깃집 소나무



전 고깃집에서 냉면은 꼭 먹는 편입니다. 소나무 냉면은 꼭 드셔보세요. 면발도 가늘고 탱글탱글한 것이, 돈 눈꼽만큼도 아깝지 않은 맛입니다. 저는 언제나 그렇듯 물냉면. 친구는 비빔냉면. 매우매우 깔끔하고도 만족스러운 마무리!



그야말로 소갈비살과 살치살의 진수를 만끽한 날이었습니다. 한 점 먹을 때마다 입 안에서 사르르 녹으며 행복한 비명을 지르게 했던 그 맛이 리뷰를 쓰는 이 순간에도 자꾸만 생각이 나네요ㅠㅠ 아참, 또 한 가지 매력적인 소식이 하나 있습니다. 소나무에서는 콜키지 프리라는 점. 이쯤되면 안가고는 못배기겠죠? 사실 벌써 친구들하고 여기 가려고 벌써 약속 하나 잡아놨다는 거... 이상 왕십리 고기집 소나무였습니다!



▣ 소나무 

☞주소

서울특별시 성동구 행당로17길 20 (서울특별시 성동구 행당동 292-7)

☞전화번호

02-2292-2222 

☞영업시간

 OPEN 17:00 CLOSE 12:00

☞주차

가능

☞와이파이

가능

☞스마트폰 충전

가능

☞화장실

외부, 남/여 공동

☞주관적 점수

가격 ★ 위치  서비스 ★★★ 

맛 ★★★ 분위기 ★★★☆

총점



오늘의 키워드

#왕십리역 고깃집 #왕십리 고기집 #소나무 #소갈비살 #살치살 #한우


토털로그의 식당 리뷰 [맛있는내음새]는 제가 느낀 그 맛 그 느낌 그대로, 솔직함을 보증합니다.


글의 내용이 유익하시다고 생각하시면

아래 ♡를 눌러주세요. 로그인이 필요없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성동구 행당동 292-7 | 소나무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