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노재팬 등 일본 제품 불매운동 확산 중, 한번씩 확인해봅시다!

Posted by 자발적한량
2019.07.18 16:26 내가 밟고 있는 땅/우리가 살아가는 세상

한국인들이 추진력 하나는 기가 막힌 것 같습니다.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노노재팬(http://nonojapan.com)'이라는 사이트가 만들어져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노노재팬에는 60여개의 일본 제품 목록이 열거되어 있습니다. 게다가 단순히 불매 운동 대상 제품만을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대체 상품 정보까지 알려주고 있어요. 예를 들면 에스케이투 대신 설화수·한율, 우르오스 대신 이니스프리 올인원과 같은 식입니다. 목록에 없는 제품들은 사이트에 접속한 사람들이 추가를 할 수도 있습니다.

지난 11일 자신이 노노재팬을 만들었다고 밝힌 한 네티즌은 "강제징용 피해자이신 이춘식 할아버지께서 '나 때문에 이런 일이 벌어진 것 같아 미안하다'고 하시는 부분에서 울컥했다"고 합니다. 왜 피해자인 할아버지께서 그런 생각을 가지셔야 하는 거죠. 그러면서 "불매운동의 목적은 경제보복에 대한 대응이기 이전에 강제징용 피해자 분들과 공감하고 위로를 전하는 데 있다"고 밝혔죠.



이전 포스트에서 밝혔지만 저 역시 8월 초 예정되어 있던 홋카이도 여행을 취소하고, 아사히·기린 대신 하이네켄(국산 맥주는....) 등을 마시는 등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동참하고 있습니다. 작은 노력들이 모여 큰 힘을 발휘하게 될 것이라고 믿습니다. 닉네임 '안알랴줌'을 사용하는 한 네티즌이 인터넷 커뮤니티 MLB파크에 올린 '개싸움은 우리가 한다, 정부는 정공법으로 나가라'라는 글을 소개합니다. 무척 공감이 되는 글이더라구요.

정부가 불매운동을 선동한 적 없습니다. 

여당이 그런 운동을 시사한 바도 없습니다.

야당은(특히 제1야당은) 우리나라 정당이 아닌 것 같습니다.

알만한 네임드 사회단체가 나선 것도 아닙니다.

그냥 국민 하나 하나가 빡쳐서 스스로 하는 불매운동입니다.

방송이나 언론에서 불매운동하자고 붐을 일으킨 것도 아닙니다.

국민의 가슴 내면에서 하나하나 불이 일어나, 그렇지만 밖으로 큰 내색 않고 조용히, 언제나 그러했다는듯 일상적으로 쓰던 건 안 쓰고 꼭 써야 하는 것 다른 제품을 씀으로서 실행하게 된 것입니다.

유치한 놀음이라고, 오래 못 갈 것이라고 벌써부터 비아냥거리고 공격이 들어오고 있습니다.

지금까진 그랬을지 모릅니다. 예전에 독도를 걸고 넘어지고,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가고 했을때 일시적으로 일본상품 불매운동이 벌어지고 그러다 잠잠해졌나 봅니다.

그렇지만, 이번엔 다른것 같습니다. 아니 다릅니다. 

우리 국민들 제대로 빡쳤습니다. 큰소리가 안나서 그렇지, 아니, 더 큰 분노를 큰소리를 내지않고 삭이면서 조용히 행동으로 옮기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사람들 냄비근성 아닙니다. 모래알 아닙니다.

제대로 빡치면 백만명씩 촛불 들고 일어나 대통령도 끌어내리는 국민입니다.

역사속에 시민혁명 한 번 제대로 없는 그들과는 다릅니다. 

그런 우리국민을 제대로 화나게 했습니다.

G20회담을 개최하면서 의장국으로서 일부러 우리나라 대통령만 빼고

회담하는 유치찬란한 짓을 했습니다. 미우나 고우나 우리 대통령입니다.

혼내고 욕을해도 우리가 합니다. 니네가 감히 우리 대통령을 욕보였습니다. 

삼성... 애증이 교차하는 우리나라 대표기업입니다. 우리나라 경제의 대표주자이면서 범법행위도 많이 저질렀습니다. 그런 삼성의 옆구리에 비수를 들이대고 무너뜨리려 했습니다. 아무리 미워도 우리 자식에게 부당하고 비겁한 공격 들어오는 건 못 참습니다. 때려도 우리가 때릴겁니다.

일본은 이번에 우습고도 황당한 일을 저질렀습니다. 무역흑자국이 무역적자국을 상대로 무역보복으로 선제공격을 했습니다. 물건팔아서 이득을 보는쪽이 물건 사가는 쪽에 공격을 해서 일시적으로 혼란에 빠지게 됐습니다만, 아시다시피 사가는 쪽이 공격할 무기는 더 많습니다. 

일본한테 물건 못사면 큰일나고 넙죽 엎드리리라 생각했나 봅니다. 무역보복을 일으킨 일본에 대한 공격이 아니라 현정부의 실정으로 화살을 돌리고 정부와 대통령을 공격할 것이라고 일부 언론과 야당에게 귀뜀을 받았나 봅니다.

그러나, 당신들 잘못 아셨습니다. 이 일련의 사태가 위안부 재협상과 일제강점기 징용관련 배상판결과 관련한 보복임을 알만한 사람은 다 압니다. 

위안부 재협상과 일제강점기 징용배상은 우리나라우리국민이 양보할 수 있는 사항이 아닙니다. 그것은 국가와 국민의정신, 정체성과 관련된 일입니다.

그러므로 이 싸움은 적당히 협상하거나 흐지부지 타결할 일이 아닙니다.

일본 맥주 안 사고, 일본 여행 안 가고, 그거 푼돈 아니냐? 찌질하게 몇 푼이나 되느냐?

찌질해 보일지 모릅니다. 그러나 이게 시작입니다. 일본과 관련되어 돈이 들어가는 곳 하나하나 찾아서 바꿔갈 것입니다. 그 찌질한 맥주, 알량한 여행에서부터 시작된 개싸움입니다.

누가 시킨 적 없이 국민내부에서 일어난 개싸움입니다.

우리 국민들이 개싸움을 할테니, 정부는 정정당당하게 WTO에 제소도 하고, 국제사회에 일본의 후안무치함과 편협함을 널리 알리십시오. 외교적으로 당당하게 나가십시오.

아마 많은 국민들 속에 있는 생각일 것입니다.


오늘의 키워드

#일본 제품 불매운동 #노노재팬


여러분이 눌러주시는 아래의 ♡는 글을 쓰는 제게 큰 힘이 됩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